장산계곡

일상풍경 2021. 5. 29. 15:52

조금 걷다가 그늘이 있는 바위에 걸터 앉아 낮은 곳으로 흐르는 물을 본다. 크고 작은 바위를 감싸듯 휘돌아 가면서 물소리 내며 아래로 내려간다. 먼저가나 늦게가나 돌아가나 모두 바다에서 만난다. 장산.

'일상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벨소리는 감정이다  (0) 2021.06.22
계하 중순 어느날  (0) 2021.06.20
장산계곡  (0) 2021.05.29
맑은 날, 소나무  (0) 2021.05.21
부처님 오신 날, 해광사  (0) 2021.05.19
같은 하루  (0) 2021.04.21
Posted by 武士內外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