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이면 코로나19로 시내에 갈곳 없는 아이들이 부담없이 물놀이를 했는데 거리두기 4단계 시행으로 계곡마저 격리되는 상황이다. 계곡에 펼쳐진 출입금지 선이 사람들을 당황하게 하고 발걸음 멈추게 한다. 바람은 날고 물은 흐르는데 사람들만 멈춘다. 거리두기에 갇힌 시간이 빨리 해제되기를 소망한다.

'일상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운대 춘천 복구공사 최선일까  (0) 2021.09.13
여름이 지나고 가울이네  (0) 2021.09.05
계곡에도 거리두기 예외없어  (0) 2021.08.11
한여름  (0) 2021.08.08
중심 中心  (0) 2021.07.31
난감하네  (0) 2021.07.23
Posted by 武士內外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