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단풍에 젖다

일상풍경 2019. 11. 22. 14:37

물들다. 타 들어간다. 물이 있어 더 멋지다. 가을은 그렇게 우리 곁을 지나간다. 그런 시간을 놓치는 사람들의 마음도 타 들어간다. 다행이다. 다 타버리기전에 불타는 가을을 통과했으니 정말 다행이다.

'일상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석양은 시간을 그린다  (0) 2019.11.29
가을단풍에 젖다  (0) 2019.11.22
붓이 말랐다  (0) 2019.10.18
긴꼬리 여치  (0) 2019.10.04
시간은 기다리지 않는다  (0) 2019.09.18
천렵(川獵)  (0) 2019.08.26
Posted by 武士內外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