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현을 만나다

소리마을 2013. 2. 6. 22:37

술대, 유현에 머물고자 4괘법을 익혔다.

술대에 스친 소리, 정제되지 않은 어설픔에도 다가오는 느낌이 다르다.

'소리마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쟁과 거문고 병주  (0) 2013.03.01
음악은 모든 것을 완성한다.  (0) 2013.02.27
유현을 만나다  (0) 2013.02.06
그 소리는 악보에도 없다  (0) 2013.01.20
아쟁, 더 가까이....  (0) 2012.12.25
아쟁, 활대는 시간이다  (0) 2012.11.21
Posted by 武士內外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