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산이'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6.01.10 평시조 태산이~~~
  2. 2014.03.30 太, 산을 보다


​해가 중천을 지날 때 하늘아래 뫼에서 바다를 바라보며 평시조 '태산이' 초장을 나즈막하게 부르니 온 세상이 평온하다. 봉우리를 등지고 나를 그려낸다. 올랐으니 내려가야 한다. 그것이 일상이다.


'일상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산, 증산에 오르다  (0) 2016.03.13
봄날  (0) 2016.03.05
평시조 태산이~~~  (0) 2016.01.10
면수오전, 붕어 세마리  (0) 2015.09.18
사진은  (0) 2015.09.15
증도 낙조는 다시 동쪽으로 들어온다  (0) 2015.09.02
Posted by 武士內外

댓글을 달아 주세요

太, 산을 보다

소리마을 2014.03.30 16:15

산은 높다. 그러나 하늘보다 아래에 있다. 그것은 늘 오를 수 있다는 희망의 근거로 작용한다. 오늘 수는 있으나 오르는 시간은 사람마다 모두 다르다. 太, 산을 처음 본지 오래다. 산을 조금 오르고 보니 하늘아래 정상의 모습도 보이고  올라온 발자욱도 보인다. 처음에는 그 깊이를 알 수 없어 오를 수 있을까 하는 망설임도 있었지만 길을 정하고 발걸음을 옮긴다면 한보 더 진전된 곳에 도착하였음을 확실하게 느끼고 있다. 평성으로 하듯 급하게 뛰지 않고 보통걸음으로 산을 오르면 太, 산에 오를 수 있다. 

'소리마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금, 해부족  (0) 2014.05.01
판에 박은 소리, 판소리  (0) 2014.04.12
太, 산을 보다  (0) 2014.03.30
한밤중에 거문고 소리를 듣고  (0) 2013.11.27
대아쟁은 묵직함이 좋다  (0) 2013.10.20
거문고가 있는 풍경, 권은영의 풍류 사랑방  (0) 2013.10.06
Posted by 武士內外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