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풍경

깨비화병-花甁

꽃,  예쁘다.

화병에 담긴 꽃을 보니 마음이 훤해지는 느낌이 온다. 잠시 화사함 속에 풍-덩 녹아들어 몸도 마음도 늘어진다. 겨울이 깊어지는  소한을 앞둔 날.

'일상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시간을 머물게 하다  (0) 2022.03.18
봄 햇살이 다가왔다  (0) 2022.03.06
깨비화병-花甁  (0) 2022.01.04
유모차에 행복을 담고  (0) 2022.01.03
불망본-不忘本  (0) 2021.12.26
봉대산에서 고라니를 만나다  (0) 2021.12.23